K-poem Prize

본문 바로가기
K-POEM 케이포엠
세계 최고를 지향하는 한국의 시와 시인들

K-POEM의 작품들
  •  HOME
  •   >  
  • 한국의 시와 시인들
  •   >  
  • K-poem Prize
K-poem Prize

한국을 대표해서 언젠가 큰 상을 수상하실 분들을 여기에 미리 모십니다.

 

조정인/ 少年が向かって来る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7-12-21 06:02 조회1,333회

본문

 


                    조정인 시인

 

               少年かって

 

曺晶仁 

  

 

津波った日本宮城県気仙沼市一一年三月十四日一人少年がミネラルウォーターりのペットボトルつを両手ったまま表情廃墟いていく。(気仙沼AP=聨合通信

 

一生身につけるべき沈黙砂利のようにくわえたくのをこらえるためにらんだりんだりするつの少年自分のこれからのかってペットボトルを

 

恐怖孤独空腹たしペットボトルのたいえばりはまたぼろのようにまぶたにみつくだろう

 

死者まれぶくぶくにれた言葉から芽生えたようなさな人類海岸沿って時間んで石器時代最初人間のように 

 

 

           소년이 오고 있다

    

조정인

 

-쓰나미가 덮친 일본 미야기현 게센누마시에서 2011314일 한 소년이 생수 두통을 양 손에 든 채 굳은 표정으로 폐허 속을 걸어가고 있다. (게센누마 AP=연합뉴스)

 

일생 익힐 침묵이 자갈처럼 물린 입, 울음을 누르느라 불룩거리는 두 뺨, 소년이 자기 앞의 생을 향해 생수를 나른다

 

펄럭이는 공포와 질긴 외로움으로 허기를 채우고 생수통 찬 물로 목구멍을 헹구고 나면 잠은 또 넝마처럼 눈꺼풀에 휘감길 테지

 

죽은 자의 깜깜한 입속에 물려 퉁퉁 불은 말에서 싹 튼 것 같은, 조그만 인류가 해안을 따라 온다 삐걱대는 시간의 널빤지를 밟고서 최초의 석기인처럼

 

 

 

조정인(曺晶仁- チョ・ジョンイン

1998년 계간창비신인등단.

시집 장미의 내용.

   

一九九八年、「創作批評文壇デビュー第二回土地文学祭詩部門最高賞受賞詩集かしさという穴蔵』、『バラの内容などがある

 

譯者, 한성례 :

1955년 전북 정읍 출생. 세종대학교 일문과와 동 대학 정책과학대학원 국제지역학과(일본학)를 졸업했다. 1986년『시와 의식』신인상으로 등단했고, 한국어 시집『실험실의 미인』, 일본어 시집『감색치마폭의 하늘은』『빛의 드라마』등이 있으며, ‘허난설헌 문학상’과 일본에서 ‘시토소조(詩と創造) 상’을 수상했다.


번역서로는『한없이 투명에 가까운 블루』『또 하나의 로마인 이야기』『파도를 기다리다』『달에 울다』『악의 교전』『아라비아 밤의 종족』『백은의 잭』『방과 후는 미스터리와 함께』『스트로베리 나이트』『어릴 적에 두고 온 것들』, 하이쿠시집『겨울의 달』등 다수. 그 외에도 정호승, 안도현 등 한국 시인의 시집을 일본어로 다수 번역했다. 현재 세종대학교 정책과학대학원 국제지역학과 겸임교수.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