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OEM의 작품들

본문 바로가기
K-POEM 케이포엠
세계 최고를 지향하는 한국의 시와 시인들

K-POEM의 작품들
  •  HOME
  •   >  
  • 공지
  •   >  
  • K-POEM의 작품들
K-POEM의 작품들

정신재/ Letter of resignation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8-02-23 05:04 조회7,182회

본문

Letter of  resignation 

 

                      Choung, Shin-jae

         Trans. Won, Eung-Soon

 

I have felt resignation in my ribs (bones).

The dream, fermented for 34 years comes down on a spire of the pointed proof,

Sticks to the stained glass drawn a scared picture,

The front yard of the church in spring, standing shyly over there,

And between a flower garden of poems, where haze is dozing,

The indigo sky of its bare face presses down a city,

And your ribs, looking at the field flowers

With the most honest dress on the world,

Approaching as a song passing through the vibrated throat

Are solid today.

It is like an iron wall, the resignation,

But that’s all enough, is once stepping out of its door.

The resignation of one thousand years’ kingdom ‘Shilla’,

If time passes by, also makes us empty our mind,

Hold your root upright, and your internal organs on the pillar of freedom.

You, the resignation, do as you like!

​Profile

​Debut: 《The Poetry》, Jan, 1983

Works: 2015 『On The Boundary Line Of Poetics』​ (Simunhaksa),etc

Awards:LiteraryPrizes;Prizes;Prize of the Literary Critic,s Association of Korea

사직서

 

   정신재

    

 

사직辭職을 갈비뼈에 익혀왔다

34년간 발효된 꿈이 뾰족 지붕 위 첨탑에 내려앉고

성화가 그려진 스테인드 글라스에 달라붙는다

저만치서 수줍은 듯 서 있는 봄의 교회 앞마당

아지랭이가 조을고 있는 시의 꽃밭 사이로

맨 얼굴의 쪽빛 하늘이 도시를 내리누르니

 

세상에서 가장 정직한 옷을 입은 들꽃을 바라보며

울림의 목울대를 타고 넘는 노래로 다가오는

너의 갈비뼈는 오늘도 단단하다

사직이야 문 밖을 나서면 그만

신라 천 년 사직도 세월이 흐르면 마음을 비우니

뿌리를 곧추세우고 내장을 자유의 기둥에 세워라

니 하고 싶은 대로 해라 사직

 

 

약력

등단: 19831시문학

작품집 탈경계의 시학

수상: 문학평론가협회상, 한국크리스천문학상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