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OEM의 작품들

본문 바로가기
K-POEM 케이포엠
세계 최고를 지향하는 한국의 시와 시인들

K-POEM의 작품들
  •  HOME
  •   >  
  • 공지
  •   >  
  • K-POEM의 작품들
K-POEM의 작품들

혹/ 감송포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8-02-07 19:39 조회4,928회

본문

 

 

김송포

    

 

나는 오늘 살아 있다. 나는 오늘 죽어 있다

시간과 시간 사이에 나는 죽었다 피어난다

머릿속에 혹이 피었다

여기저기 피는 저 환한 자유를 죽일 수 없다

혹은 수시로 일어선다

내 안에 우주가 생겼다

당신이라는 커다란 우주가 매일 들락거린다

곧 사라질 당신이지만 양귀비가 오늘을 살게 하는 힘이 있다

혹을 죽이면 당신이 지워질 거라고 믿었으나

혹은 추울 때마다 불을 켰다

나의 몸속에 우주적인 길을 내어 피를 맑게 할 당신이 옆에 있다

누가 나에게 화관을 얹어 줄 수 있을까

이쁘다. 당신이라고 부르짖은 너는 모자였다

피지 말아야 할 당신이라는 꽃은

죽다 살아나고 살았다가 죽는다

모자를 벗어야 할 즈음

우주로 피어 있을 혹,

- 2017<시문학> 10월호 발표

   

 

Protuberance

      

        kim song po

   

Im alive today. Im dead today.

I die and bloom between time and time.

The protuberance has bloomed in the head

I cannot kill the brilliant freedom

That blooms here and there.

The protuberance rises frequently.

A universe has formed within me.

A gigantic universe called you comes and goes every day.

You may disappear any moment

But the poppy has power to live today.

One believed youd be erased

If the protuberance were removed.

The protuberance built fire whenever it was cold.

You stand by me

You who will prepare a cosmic path within me

And purify my blood.

Who could lay a wreath upon me?

Pretty. You were a hat who cried you.

The flower called youthat should never have bloomed

Dies and revives, lives and dies.

Near the time I should take off my hat

The protuberance must bloom as a universe

 

 

 


 김송포(金松浦)

 

전북 전주에서 출생, 2013년 <시문학>등단시집 집게부탁해요 곡절 씨』 포항소재문학상’ ‘푸른시학상 수상’ 현재 '성남FM방송라디오 문학전문 프로 <김송포의 시향진행자.

 

 

김송포

2017<시문학> 10월호 발표

 

고창수 시인 번역

성균관대 영문과 및 동 대학원 영문과를 졸업했으며(문학박사)외무부 국제문화협력대사, 파키스탄 대사, 시애틀 총영사를 역임하였다.1965시문학및 영어시로 미국 문단에 등단했으며,<한국번역문학상>을 수상한 바 있다.

비디오 시네 포엠 Mohenjodaro가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상영되었으며,미국 독립영화제 Charleston International Film Festival에서 입선하였다. 비디오 시네 포엠 작품으로 By the Sea』『Hand in the Sun등이 있다.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