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POEM 케이포엠
세계 최고를 지향하는 한국의 시와 시인들

K-POEM의 작품들
장르별 시감상

K-POEM 케이포엠

계절별시

여름 가을 겨울

주제별시

희망 자연 사랑과 연민 인류보편

존재해석시

정신분석학적 기하학적 신화적 존재해석시집

작가별

  •  HOME
  •   >  
  • 장르별 시감상
  •   >  

목련우체국/권순자/자기 목소리 동영상 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3-04-19 17:59 조회383회

본문


너에게 하얀 편지를 보낸다
네가 그 나라에서 안녕한지

목련이 편편이 날리는 날
너를 읽는다
청춘의 한 자락 펄럭이며
하얗게 늘어선 눈물들 꽃처럼 선명하구나

달콤하게 오래오래 너를 사랑하고 싶었는데
눈을 감아도 보이는 네 얼굴이
겨울 속의 꽃처럼 떨고 있는 게 보인다

네가 그리워 꿈마다 기절하고
무거운 잠은 나를 슬픔에 가라앉힌다
낙인처럼 찍힌 꽃잎의 한숨

절박한 심장들이
조각조각 손바닥만 한 소식들을 날린다
한때 황홀했던 네 기억

달빛 타고 쓸쓸히 내 발길에 닿는 네 편지를 읽는다
별빛마저도 아픈 밤 어제의 너를 안고 너를 읽는
행복하지 못한 밤
강물처럼 흐르는 꽃들의 편지는 투명하고 시리구나

봄이면 보내는 네 편지엔
비둘기 소리 몇 점 들어있고
네 웃음소리도 간간이 배어 있고
울음 같은 파도소리 칸칸이 적혀있구나

봄볕이 이리도 시리고 아픈 것은
네가 먼 길 떠난 까닭이고
봄이면 네 편지를 받고
흰 꽃편지마다 네 눈물자국 발견하는 까닭이구나.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